김용우 - 장타령...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타령(품바)

*
어절~시구나 들어와요 절~시구나~들어와요
일자한자나~들고나보니 일월이송송하송송
밤중샛별이 완연하다

이자나한자나 들고나보니 이수종군백노주에
백구펄펄이 날아든다

삼자한자나 들고보니 삼월이라 삼짓날에
제비한쌍이 날아든다
지리구지리구 저러한데 품바하고 돌아 가련다
네선생이 누구던지 보다도나 잘헌다

사짜나한자 들고나보니 사월이라 초파일날
관등놀이가 좋을시구~오자한자나 들고나보니

오월이라 단오날에 처녀총각이 좋을시고
지리구지리구 저러한데 품바하고 돌아가런다
네선생이 누~군지 나보다도나 잘헌다

육자나한자나 들고나보니 유월이라 유둣날에
탁주놀이가 좋을시구~

칠자한자나 들고나보니
칠월이라 칠석날에 견우직녀가 좋을시고
지리구지리구 저러헌데 품바하고 돌아가런다
네 선생이 누~군지 나보다도나 잘헌다

팔자나 한자나 들고나 보니 팔월이라 한가윗날
송편놀이가 좋을시구

구월이라 구일날에 국화주가 좋을시구
지리구지리구 저러한데 품바하고나 돌아가런다
네선생이 누~군지 나보다도나 잘헌다

들어왔네 들어왔어 각설이가 들어왔네
작년에 왔던 각설이 죽지도않고 또왔네
어 이놈이 이래도 정승판서 장남으로
팔도강산 마다허고 돈한푼에 팔려서 각설이로만 나섰네
지리구지리구 잘도헌다 품바품바도 잘도헌다

니선생이 누구신지 뉘보다도 잘헌다
시전서전을 읽었는가 유식하게도 잘헌다
논어맹자를 읽었는가 다문다문 잘헌다
지리구지리구 잘도헌다 품바품바도 잘도헌다
맹소떵이나 먹었는가~시근시근 잘한다
명물똥이나 먹었는가 껄직껄직 잘한다
지름똥이나 먹었는가 미끌미끌 잘한다
지리구지리구 잘도한다 품바품바도 잘도헌다

어 이놈이 이래도 하룻장난 빠지면 겨울살이를 벗는다
지리구지리구 잘도한다 품바품바도 잘도헌다
앉은고리는 동고리 선고리는 문고리 뛰는고리는 개고리
나는고리는 꾀꼬리 입는고리는 저고리다
지리구지리구 잘도헌다 품바품바도 잘도헌다
지리구지리구 잘도헌다 품바품바도 잘도헌다
지리구지리구 잘도헌다 품바품바도 잘도헌다

들어왓네 들어왓어 각설이가 들어왓네
작년에 왔던 각설이 죽지도않고 또 왔네

어이몸이 이래도 정승판서의 장남으로
팔도강산 마다하고 돈한푼에 팔려왔네
각설이로만 나섰네 각설이로만 나섰네
작년에 왓던 각설이 죽지도 않고 또 왔네
작년에 왓던 각설이 죽지도 않고 또 왔네
작년에 왔던 각설이 어~이 죽지도 않고 또 왔네

*
어~이~.. 친구...
자네와 방금 주량을 채우고 헤어졌네만,
이 소리 들으니 한잔 더 생각 안나는가...???



Trackbacks 2 / Comments 0

Leave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