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우 - 회심곡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선택 : 소리를 들으실분만 시작 버튼을 누르세요 ]

김용우 - 회심곡 (回心曲)

*
일심으로 정념 아하아 아미 이로다 보홍오 오호
억조창생은 다 만민시주님네 이내 말씀을 들어보소
인간세상에 다 나온 은덕일랑 남녀노소가 잊지를 마소
건명전에 법화경이로구나 곤명전에 은중경이로다

우리 부모 날 비실 제 백일정성이며 산천기도라
명산대찰을 다니시며 온갖 정성을 다 드리시니
힘든 남기 꺽어지며 공든 탑이 무너지랴
지성이면 감천이라 부모님전 드러날 제
석가세존 공덕으로 아버님전 뼈를 빌고
어머님전 살을 빌어 제석님전에 복을 빌고

칠성님전에 명을 빌어 열달 배설한 후
이 세상에 생겨나니 우리 부모 날 기를 제
겨울이면 추울세라 여름이면 더울세라
천금주어 만금 주어 나를 곱게 길렀건만
어려서는 철을 몰라 부모은공을 갚을 소냐
다섯하니 열이로다 열에 다섯 대장부라

인간칠십고래희요 팔십장년 구십춘광
백세를 산다해도 달로 더불어 논하면은 삼만육천일에
병든 날과 잠든 날이며 걱정 근심 다 제사면
단 사십을 못 사는 인생 어느 하가 부모은공 갚을 소냐
청춘 가고 백발오니 애닯고도 슬프도다

인간공로 뉘가 능히 막아내며
춘초연년록이나 왕손은 귀불귀라
초로같은 우리 인생 한번 아차 돌아가면 다시 오기 어려워라
어제 오늘 성턴 몸이 저녁내로 병이 들어
실낱같이 가는 몸에 태산 같은 병이 들어
부르느니 어머니요 찾느니 냉수로다

인삼녹용 약을 쓴들 약효험이 있을소며
맹일 불러 설경한들 경덕인들 입을소냐
혼미하여 누웠을 제 제일전에 진광대왕
제이에 초강대왕 제삼에 송제대왕
제사에 오관대왕 제오에 염라대왕
제육에 변성대왕 제칠에 태산대왕
제팔에 평등대왕 제구에 도시대왕
제십전에 오도 전륜대왕

열사왕전 매인 사자 일직사자 월직사자
한손에는 철봉 들고 또 한손에 창검 쥐고
쇠사슬을 비껴 차고 활등같이 굽은 길로
화살같이 달려들어 닫은 문을 박차면서
성명 삼자 불러 내니 정신 아득하여
처자의 손을 잡고 만단설화 다 못하여
정신 차려 살펴보니 약탄광이 벌여 있고
지성구호 극진한 들 갈 목숨이 머물소냐

친구 벗님 많다해도 어느 친구 동행하며
일가친적 많다해도 어느 일가 대신 갈까
구사당에 하직하고 신사당에 허비하고
대문밖을 썩 나서니 적삼 내의 손에 들고
혼백 불러 초혼하니 없던 곡성 낭자하다

옛 노인하신 말씀 저승길이 멀다더니
오늘 내게 당해서는 대문 밖이 저승이라
청춘 가고 백발이 올 줄 알았으면
십리 밖에다 가시 성이나 쌓을 걸

세상천지 동포님네 회심곡을 허수말고
부모님께 효도하며 할 일을 합시다.
아하하 아하 헤나네 열의 열 사십소나
나하하 아하하 아무
나무아미타불 나무관세음보살


Trackbacks 2 / Comments 0

Leave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