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날새 - 찔레꽃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날새 - 찔레꽃

*
내 그리움의 끝...
어머니...

어머니 보고 싶습니다...
그리고 죄송 합니다...

*
엄마 일 가는 길에 하얀 찔레꽃
찔레꽃 하얀잎은 맛도 좋지
배고픈날 가만히 따먹었다오
엄마 엄마 부르며 따먹었다오

밤깊어 까만데 엄마 혼자서
하얀발목 아프게 내게 오시네
밤마다 꾸는 꿈은 하얀엄마 꿈
산등성이 넘어로 흔들리는 꿈

엄마품이 그리워 눈물 나오면
마루끝에 나와 앉아 별만 셉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신날새 - 찔레꽃 (해금 연주곡) ]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