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께 말합니다...


당신께 말합니다 - 장혜진

감히 제가 당신께 묻습니다
이슬 걷힌 아침 햇살처럼
내 눈물도 당신에 손으로
걷어줄 순 없느냐고
감히 제가 당신께 바랍니다
지금 사랑 놓을 순 없냐고
눈물이 지나는 가슴이 헐거워
무엇도 삼키지 못해
그대만 담고 있다고

가여운 사랑이 당신께 말을 합니다
꺼질듯 숨을 끌며 늦은 사랑을 외치며
혼자두지 말아요 가시밭에 나를 던져도
그대 맘에서 내 모든 걸 버리지 말아줘요

감히 제가 당신께 고합니다
어젯밤엔 많이 울었다고
정말 보고픈데 연락도 안 되는
답답한 맘에 온 종일 마음 아파 울었다고

가여운 사랑이 당신께 말하고 있죠
꺼질듯 숨을 끌며 늦은 사랑을 외치며
혼자두지 말아요 가시밭에 나를 던져도
그대에 맘에서 내 전불 버리지 마요

하루면 일년이 되면 어때요
그대 볼 수 있다면
그대 날 잊지 않는다면
그걸로 충분한데

돌아와 줄꺼죠 이 눈물 멈춰 줄꺼죠
가시밭길 걷는날 그대 손에 건져줄꺼죠
아프고 더 아파도 그 아무도 뺏지 못하게
아무도 그댈 손대지도 못하게 지킬께요

*
휴가 기간동안 무얼할까 생각을 하다가,
오늘 하루를 또 이렇게 그냥 보내네요..
내일은 혼자 극장이라도 가서,
그 좋아하던 영화들이나 실컷 볼까 해요..

사람이 그리운 하루입니다
좋은 시간 되세요.. ^^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